한일 9일 정보보호협정 체결 사실상 매듭


한일 양국이 9일 서울서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 추가 실무회의를 연다. 지난 1일 첫 회의 이후 불과 1주일 여 만으로, 사실상 서명에 앞서 조율을 끝내는 최종 회의다. 양국은 늦어도 내달 초까지 협정에 서명하기로 합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최순실 사태로 국정이 혼란한 마당에 국방부는 국민정서를 무시하고 오로지 일본과의 껄끄러운 현안을 속전속결로 처리하는데 혈안이 돼 있다는 비판이 많다.

정부 관계자는 8일 “내일 서울 외교부 청사에서 비공개로 GSOMIA 추가 실무회의를 열 것”이라며 “어차피 협정 문안이 다 완성된 마당에 더 이상 시간을 끌 필요가 없다”고 밝혔다. 한일 GSOMIA는 2012년 6월 ‘밀실추진’으로 서명 직전 무산됐다. 다른 관계자는 “12월 초까지는 무조건 서명을 마칠 것”이라며 “필요하다면 그 이전에 한번 더 회의를 여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Leave a comment